RocketTheme Joomla Templates
Home 고래가그랬어

 

 

 

아이와 부모가 함께 행복해지는 책 <고래가그랬어>

<고래가그랬어>는 아이들에게 어른의 생각을 심어주려 하지 않고 아이들이 아직 빼앗기지 않은 소중한 인간적 자질들을 재미와 즐거움 속에서 드러내도록 돕습니다. 사람으로 살아간다는 건 무엇인지, 동무와 어울려 놀고 이웃과 소통하며 연대하는 일은 왜 중요한지, 자연과 더불어 사는 일은 왜 필요한지에 대해 이야기 나누는 세상 하나뿐인 어린이 교양지입니다. 

아이와 부모가 함께 행복해지는 책 <고래가그랬어>는 2003년 10월 1일 창간했습니다.

 

하나뿐인 어린이 교양지 <고래가그랬어>

‘스스로 생각하는 힘’ ‘함께 하는 마음’이 교양입니다. 교양은 나를 삶의 주인으로 만들고 우리가 살아갈 세상을 좀더 좋은 곳으로 만들어 줍니다. 고래가그랬어는 미래 세상의 주역으로 커가는 작은 시민들의 교양 놀이터입니다. 

 

고래가 아니면 어찌 배웠을까요? 
제 딸들은 학교에 가기 전 ‘고래’에게서 글을 배웠습니다. 덤으로 인권과 생명 존중도 자연스럽게 깨닫게 됐지요. 돌이켜보면 덤이 더 소중한 가르침이었습니다. ‘고래’가 아니면 어찌 배웠을까 싶어요. 

정재승 (과학자, 카이스트 교수)

 

건강한 시민으로 자랍니다
창간 때부터 고래가그랬어를 읽어 온 딸아이는 덕분에 인권 소수자 평등 차별 등의 의미를 아는 사람으로 자랐습니다. 재미있게 생각의 깊이를 길러 주는 이 책이 대견하고 고맙습니다. 

심재명 (영화제작자, 명필름 대표)